대메뉴 바로가기 좌측메뉴 바로가기

문화유적 의 고장
산수유의 마을 백사면
오신 것을 환영합니다.

홈 HOME > 우리동네 이야기 > 연혁

백사면 연혁

경기도 이천시의 북쪽에 위치한 면이다. 현방리 · 송말리 · 백우리 · 신대리 등 12개 법정리를 관할하고 있다. 본래 사북면(沙北面)과 백토리면(栢土里面) 지역으로 1914년 행정구역 개편 때 백면과 사면, 여주군 흥곡면 일부를 통합하여 백면과 사면의 첫 글자를 따서 백사면으로 하고 현방리(玄方里)를 소재지 삼아 12개 동리로 개편되어 현재에 이르고 있다.
『여지도서』와 『호구총수』에는 사북면과 백토리면에 속한 여러 동리와 편호, 남녀 인구를 상세히 기록하고 있다. 그런데 백토리라는 명칭이 『대동지지』에는 맥토리(陌土里), 『조선지도』에는 맥면(陌面), 『팔도군현지도』에는 맥토면(陌土面) 등으로 다르게 표기되어 있다. 면의 동쪽에 위치한
백우리(白隅里)는 본래 백면 지역으로 지형이 큰 모롱이로 되어 있었으므로 한모루 · 한머루라 불렸다 하는데, 백우는 그 한자 표기이다.

백사면 지명유래

현방리

백사면의 북단에 위치하며, 면소재지이다. 1914년 행정구역 개편 이전에는 백토리면의 온방리와 사북면의 흑암리에 해당하는 지역이었다. 현암과 온방의 부락명에서 한 글자씩 따다가 현방리로 통합 개칭한 것이다.

송말리

백사면의 서북단에 위치하며, 옛 명칭은 말곡리였다. 본래는 이천군 사면의 지역이다. 1914년 행정구역 폐합에 따라 상말곡, 송은동과 여주군 흥곡면의 외사리 일부를 병합하여 송온과 상말의 이름을 따서 송말리라 하였으며, 백사면에 편입되었다.

도립리

옛 명칭 역시 도립리였으며, 우리말 지명인 도니피를 음차하여 도립이라 표기했던 것이 아닌가 생각된다.

경사리

옛날에는 경사대리와 사북리의 2개 부락이었다. 1914년 행정구역 개편시 경대와 사옥리를 병합하여 경사리라 하였으며, 백사면에편입되었다.

신대리

백사면의 서남쪽에 위치한 마을. 본래 이천군 사면의 지역으로서 새로 터를 잡았으므로 새터, 신대라 하였음. 1914년 행정구역 개편때 백사면에 편입되었다.

모전리

백사면의 남단에 위치한 마을로, 이천시와 경계를 이룬다. 옛 명칭은 였으며, 이천읍지 관내 지도에는 지금과 같은 모전리로 표기되어 있다. 모전은 우리말 지명인 큰벌의 한자 차용어이다.

도지리

백사면의 남동쪽에 있는 호암산을 끼고 형성된 마을. 문헌에 나타난 옛 명칭은 도지곡리이다. 1914년 행정구역 개편시 도지리로 개칭하였다.

조읍리

본래 이천군 백면의 지역으로서 1914년 행정구역 개편시 점촌말을 병합하여 조읍리라 하였으며 백사면에 편입되었다.

우곡리

본래 이천군 백면의 지역으로 옛 명칭도 우곡리였다. 내촌리와 아울러 소일?쇠일 또는 우곡이라 하였다. 1914년행정구역 개편시 호암?그지개?메쟁이를 병합하여 우곡리라 하였으며 백사면에 편입되었다.

내촌리

본래 이천군 백면의 지역으로 소일안쪽이 되므로 안쇠일, 안말 또는 내촌이라 하였다.

상용리

백사면의 동북단에 위치한 마을로 이천읍지 관내지도에는 상동리로 나와 있다. 즉 윗말이라는 뜻이다. 1914년 행정구역 개편시 상동.용촌과 여주군 흥곡면의 하대동 일부를 병합하여 상용리라 하였다.

백우리

백사면 북동쪽에 있는 마을로 여주와 경계를 이룬다. 본래 이천군 백면의 지역으로 지형이 큰 모롱이로 되어 있었으므로 한모루, 한머루라 불렀다. 백우는 한자 표기이다.

자료관리담당자 >

담당자:
백사면
전화번호:
031-632-40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