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천뉴스

  1. 영상
  2. 이천뉴스
게시물 검색
475건  [ 1/48 페이지 ]
한강지키기운동 이천지역본부와 이천시향토협의회 경기도 공공기관 이천 유치를 위해 발 벗고 나서
한강지키기운동 이천지역본부와 이천시향토협의회가 경기도 공공기관 이천 유치를 위해 발 벗고 나섰다.

4월 7일 오후 홍성경 회장을 비롯해 회원들은 5일장이 열리는 관고전통시장 주변에서 경기도 공공기관 유치를 위한 범시민운동에 동참했다.

이들은 이날 공공기관 유치 서명운동을 위한 홍보물을 나눠주며 이천 시민들의 관심과 참여를 호소했다.

2001년 결성되어 1300여명의 회원으로 구성된 한강지키기운동 이천지역본부는 20여년 동안 팔당 상수원 수질보호를 위해 묵묵히 하천정화활동 등을 시민들과 함께 열심히 노력해왔다.

한강지키기운동 이천지역본부와 함께 서명운동을 함께 진행하는 이천시향토협의회는 지역 현안 해결과 화합 모색을 통해 이천지역발전에 앞장서 왔다.

이들은 지난 1일부터 신용백본부장, 홍성경회장을 시작으로 경기도 공공기관 이천 유치를 위한 회원 참여 챌린지를 진행하고 있다.

엄태준 이천시장, 정종철 시의회의장, 김인영 도의원 등 한강지키기 운동 이천지역본부와 이천시향토협의회원들이 철저한 방역수칙을 지키며 앞장서서 캠페인에 참여했고 다른 회원들은 각자의 자리에서 유치를 염원하는 1,200명 회원들의 챌린지를 자발적으로 이어가고 있다.

신용백 본부장과 홍성경 회장은 "그동안 아무런 불평 불만 없이 하천정화활동 등 봉사활동을 펼쳐온 두 단체의 회원들과 중첩된 규제로 희생 받았던 이천시를 위해 공공기관 유치라는 보상을 꼭 받았으면 한다 "며 이천시가 공공기관 유치를 통해 지역 균형발전을 이룰 수 있도록 회원 모두가 하나가 돼 노력 하겠다"고 하면서 경기도 정책에 대한 적극적인 지지를 보낸다고 말했다.

한편, 시는 공공기관의 유치를 위해 시민의 염원을 담아 경기도 공공기관 유치 범시민추진위원회를 구성해 이천시민의 염원을 담은 온·오프라인 서명운동, 시민동참 릴레이, 이재명 경기지사에게 보내는 마음 손편지 등 다양한 활동을 전개하고 있다.